사울의 아들 2015


시체 처리반으로 일하던 남자 앞에 오늘,아들의 주검이 도착했다…나치의 만행이 극에 달했던 1944년, 아우슈비츠 수용소에는 시체들을 처리하기 위한 비밀 작업반이 있었다. ‘존더코만도’라 불리던 이들은 X자 표시가 된 작업복을 입고 아무 것도 묻지 않고 오직 시키는 대로 주어진 임무를 수행한다. 그러던 어느 날, ‘존더코만도’ 소속이었던 남자 ‘사울’의 앞에 어린 아들의 주검이 도착한다. 처리해야 할 시체더미들 사이에서 아들을 빼낸 ‘사울’은 랍비를 찾아 제대로 된 장례를 치러주기로 결심하는데…



openload #1google #1

Search


본 사이트에 게재된 게시물은 인터넷 검색을 통해 타사의 동영상 서비스에 대한 링크를 제공하는 것이며 본사는 동영상을 직접 제작하거나 호스팅하지 않습니다. 모든 동영상 및 정보에 대한 권리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으며 동영상 삭제요청은 해당 동영상 사이트에 직접 문의바랍니다.